주 메뉴 열기

사재감(司宰監)은 어류(魚類), 육류(肉類), 소금, 장작, 진상품 등에 관한 일을 맡아본 조선관청이다. 1392년(태조 1년) 7월 고려의 제도를 그대로 이어받아 호조의 정3품 아문으로 설치했다. 1403년(태종 3년)에 사수감과 합쳐졌다가 1422년(세종 14년)에 다시 떨어져 나왔다. 1882년(고종 19년)에 폐지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