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사출도(四出道)는 부여의 지방 자치 조직이다.

삼국지》〈위지〉는 부여의 지배층은 과 가축의 이름을 붙인 마가(馬加)·우가(牛加)·저가(猪加)·구가(狗加)와 그 외의 관직이 있으며, 여러 가(加)는 따로 사출도를 관할하였는데 큰 것이 수천 호, 작은 것이 수백호라고 기록하였다.

‘가’(加)는 한(韓)·간(干)·감(邯)·가한(可汗)·한(汗, Kan)과 같이 만주몽고 계열의 언어에서 나타나는 귀인·대인을 나타내는 칭호로 부족장을 의미한다. 이러한 ‘가’에 가축의 이름이 부여된 것은 고유한 특색으로, 목축경제 사회에서의 가축자본에 따른 족장의 칭호가 그대로 계급분화에 잔존한 것이라고 보인다.[1] 말과 소, 돼지, 개 등은 당시 사회에서 중요한 자본을 이루고 있었다.

사출도는 그 당시 일종의 행정 구획으로, ‘출도’(出道)라고 표현한 것은 중앙의 수도를 중심으로 하여 네 방향으로 통하는 길을 의미하는 것이다. 이는 마치 윷놀이에서의 형상과 비슷한 것이다.

각주편집

  1. 이병도, 《한국고대사연구》, 1979년, 214쪽.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