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호에 쓰이는 글자다. 상통하지 않는 思, 使 두 글자가 있으며, 《일주서》 〈시법해〉에서는 思는 도덕순비(道德純備), 대성조민(大省兆民), 외내사색(外內思索), 추회전과(追悔前過)를 일컫는다고 하며, 使는 치민극진(治民克盡)을 일컫는다고 한다. 使는 쓰인 실례가 없다.

사황제편집

사왕편집

사공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