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송몽규(宋夢奎, 1917년 9월 28일 ~ 1945년 3월 7일)는 일제 강점기 조선독립운동가수필가이다.

Picto infobox auteur.png
송몽규
宋夢奎
출생 1917년 9월 28일(1917-09-28)
중화민국 만저우 지방 지린 성 룽징 지신 진 명동촌 북간도
사망 1945년 3월 7일 (27세)
일본 후쿠오카현 후쿠오카 형무소
필명 일명은 송한범(宋韓範왕위지(王偉志고문해(高文海)
직업 독립운동가
수필가
예비역 대한독립군 중위
언어 한국어
소속 한국독립당 초급군사행정위원
학력 교토 제국대 사학과 제적
활동기간 1935년 ~ 1945년
장르 수필
부모 송창희(부), 윤신영(모)
친지 송한복(누이동생)
송우규(남동생)
송우혜(조카딸)[1]
송경혜(조카딸)[2]
송경옥(조카딸)[3]
윤하현(외조부)
윤영석(외숙부)
김용(외숙모)
윤영춘(외종숙부)
윤동주(외사촌 남동생)
윤혜원(외사촌 누이동생)
오형범(외사촌 매제)
윤일주(외사촌 남동생)
정덕희(외사촌 제수)
윤범환(외사촌 남동생)
윤광주(외사촌 남동생)
윤형주(외종육촌 남동생)
김보경(외종육촌 제수)
윤정주(외종육촌 남동생)
김약연(사돈)
김학연(사돈)
정병욱(사돈)
종교 개신교

목차

생애편집

일생편집

본관은진(恩津)이고 중국 지린 성 룽징 지신 진 명동촌 출생이며 한때 일제 강점기 함경북도 경흥에서 잠시 유년기를 보낸 적이 있고 시인 윤동주의 고종사촌 형인 그는 일찍이 만주 룽징 은진중학교 재학 중에 학교 교목이었던 명희조 선생의 주선을 받아 백범 김구 국무령의 예하 지도 편달로 훈련 교습을 주행하던 중화민국 허난 성 뤄양 중앙육군군관학교에 입학하여 독립운동에 투신하였고, 일본 교토 제국대학교에 유학 시절 특별고등경찰의 감시를 받던 중 1943년 7월 10일교토에서 특별고등경찰에 의해 치안유지법 위반으로 붙잡혀 일본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옥사하였다.

이후 교토 제국대학교에서는 제적 조치 처분되었다.

체포와 옥사편집

1942년 4월, 교토제국대학교 문학부 사학과 선과생(選科生)으로 합격하여 유학을 한다. 그러나 1943년 7월 10일, 한국 유학생 모임에서 민족의 장래에 대해 말한 것을 이유로 송몽규는 '재교토 조선인 학생 민족주의그룹 사건 책동'이란 혐의로 체포되었다. 재판에서 징역 2년형의 판결을 받은 송몽규는 후쿠오카 형무소로 이송되어 이름 모를 주사를 맞고, 1945년 3월 7일에 향년 29세로 사망하였다.[4]

가족 관계편집

  • 외조부 : 윤하현(尹夏鉉, 1875 ~ 1947)
    • 외삼촌: 윤영석(尹永錫, 1895 ~ 1962)
    • 외숙모 : 김용(金龍, 1891 ~ 1948)
      • 외종사촌 동생: 윤동주(尹東柱, 1917 ~ 1945)
      • 외종사촌 동생: 윤일주(尹一柱, 1927 ~ 1985)
      • 외종사촌 동생: 윤광주(尹光柱, 1933 ~ 1962)
    • 어머니: 윤신영(尹信永)
    • 아버지: 송창희
      • 누이: 송한복(1923 ~ 2012)
      • 아우: 송우규(1931 ~ )
        • 조카: 송우혜(宋友惠, 1947.12.5 ~ ) - 소설가.
        • 조카: 송경혜
        • 조카: 송경옥

학력편집

작품편집

1935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콩트 당선 - "술가락"

(1938년 8월 16일 作) 조선일보 1938년 9월 12일 혹은 20일에 실린 - "밤"

1941년 연희전문학교 문과 학생회 잡지 <문우>에 실린 - "하늘과 더부러"

관련 영화편집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친아우 송우규의 첫째딸.
  2. 친아우 송우규의 둘째딸.
  3. 친아우 송우규의 셋째딸.
  4. 이수경 / 도쿄가쿠게이대학 교수, 독립운동가 송몽규와 잡지 '문우', 재외한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