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집가는 날 (영화)

1956년 제작된 대한민국의 영화

시집가는 날1956년 제작된 대한민국의 영화이다. 흑백 35mm 필름으로 제작되었다. 각본 오영진(吳泳鎭), 감독 이병일, 주연 조미령·김승호(金勝鎬)이다. 오영진의 대표작인 희곡 <맹진사댁 경사(孟進士宅 慶事)>를 영화화하였다. 작품성을 인정받아 제4회 아시아 영화제에서 특별 희극상을 수상하였으며, 한국영상자료원에서 소장중인 필름이 2007년국가등록문화재 제 348호로 지정되었다.

Picto infobox cinema.png
시집 가는 날
The Wedding Day
감독이병일
제작이병일
각본오영진, 오영진
출연조미령, 김승호, 김유희, 최현
음악임원식
촬영임병호
국가한국
시집가는 날(일명 : 맹진사댁 경사)
대한민국국가등록문화재
지정번호 국가등록문화재 제348호호
소재지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DMC단지 1602 문화콘텐츠센터 한국영상자료원
제작시기 1956년
비고 2007년 9월 17일 지정

내용편집

딸을 가진 맹진사(孟進士)는 판사댁 아들 미언을 사위로 맞아 당대의 세도가(勢道家)와 사돈을 맺게 되었다고 하며 몹시 뽐낸다. 그런데 판사댁 아들 미언이는 절름발이였다. 세도가와 인연을 맺는 것도 좋지만, 딸을 절름발이한테 시집보낼 수는 없는 노릇이 아닌가. 그는 결국 잔꾀를 부려 딸의 몸종을 대신 시집보내기로 한다. 혼인날, 정작 혼례식에 나타난 미언은 절름발이가 아닌 늠름하고 잘생긴 사나이였다. 순간 당혹한 맹진사의 몰골은 말이 아니었고, 이미 때는 늦어, 몸종이 좋은 곳으로 시집가게 되고 만다.

출연편집

주연편집

조연편집

기타편집

  • 조명: 김성춘
  • 녹음: 이경순
  • 미술: 임명선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