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승호

대한민국의 배우

김승호(金勝鎬, 1918년 7월 13일~ 1968년 12월 1일)는 일제 강점기연극배우이며 대한민국영화배우이다. 개명(改名) 前 이름은 김해수(金海壽)이다. 본관은 강릉(江陵), 호(號)는 재강(滓崗), 산남(山南)이다.

김승호
金勝鎬
출생1918년 7월 13일(1918-07-13)
일제 강점기 조선 강원도 철원
사망1968년 12월 1일(1968-12-01) (50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가수, 연극배우, 영화배우,
영화 기획가
활동 기간1945년 ~ 1968년
종교불교
학력경성 수송보통학교 졸업
경성 보성고등보통학교 졸업
한양공과대학교 영화학과 학사
친척김선주(손자)
김금성(손자)
김채주(손녀)
자녀김희라(아들)

생애편집

김승호는 1918년 7월 13일 강원도 철원에서 출생하였고 지난날 한때 강원도 춘천에서 잠시 유아기를 보낸 적이 있는 그는 그 후 경성부에서 성장하였다. 그는 1930년대 중반에 김두한동양극장 청춘좌에 소개해 준 것을 계기로 배우 활동을 시작하였다. 광복 이후 1945년 자유극장 창립단원 가운데 일원으로 참여했으며, 1946년 영화 《자유만세》에 출연하면서 영화배우로 데뷔했다.

1956년 영화 《시집 가는 날》에서 맹 진사 역을 맡은 그는 1957년 일본 도쿄에서 열린 제4회 아시아영화제에서 특별상 (희극상)을 수상하면서 스타로서의 지위를 확립해 나갔다. 이후 《로맨스 빠빠》, 《마부》, 《돈》, 《인생차압》, 《박서방》, 《삼등과장》, 《굴비》, 《돌무지》 등 250여 편의 작품에 출연하였다. 1960년 4·19 혁명 당시에는 이승만 대통령의 부정선거(3·15 부정선거)와 관련된 연설을 이유로 4.19 혁명 관련 단체에서 자택에 습격받았지만, 김두한에 의해 오해가 풀렸다.[1] 1967년에는 한국영화인협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1968년 12월 1일 고혈압으로 사망했다.

학력편집

소속편집

작품편집

영화편집

가족 관계편집

수상편집

김승호를 연기한 배우편집

TV 드라마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참고자료편집

청룡영화상 《남우주연상》
이전 1963년
김승호
1964년
김진규
청룡영화상 《남우주연상》
1966년 1967년
김승호
1968년
신영균 신영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