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신녕군(新寧郡)은 경상북도의 옛 행정구역이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으로 영천군과 합면되었다. 현재의 영천시 신녕면·화산면·화북면·화남면과 경산시 와촌면 일대에 해당한다.

역사편집

  • 신라시대 사정화현(史丁火縣)으로 칭하였다.
  • 757년(신라 경덕왕 16년) 신녕현(新寧縣)으로 칭하고, 양주(良州) 임고군(臨皐郡, 현 영천시)에 속했다.
  • 1018년(고려 현종 9년) 안동대도호부(安東大都護府, 현 경주시)의 속현으로 병합되었다.
  • 1390년(고려 공양왕 2년) 감무를 두었다.
  • 1394년(조선 태조 3년) 이지현(梨旨縣)을 이속하였다.
  • 1413년(조선 태종 13년) 현감을 두었다.
  • 1895년(조선 고종 32년) 음력 윤5월 1일 대구부 신녕군으로 개편되었다.[1]
  • 1896년(건양 원년) 8월 4일 경상북도 신녕군으로 개편되었다.[2]
  • 1914년 4월 1일 영천군에 통폐합되었다.[3]

1914년 이후편집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구 행정구역 신 행정구역
현내면(縣內面) 영천군 신녕면 가천동, 매양동, 연정동, 신덕동, 왕산동, 완전동, 화성동
치산면(雉山面) 부산동, 치산동, 화남동, 화서동
아촌면(牙村面) 영천군 화산면 당지동, 대안동, 덕암동, 연계동, 효정동
대량면(代良面) 가상동, 귀호동, 대기동, 매산동, 암기동, 화산동
고현면(古縣面) 영천군 화동면 대천동, 사천동, 선천동, 신호동
지곡면(知谷面) 영천군 지곡면 금호동, 삼창동, 안천동, 오산동, 월곡동
신촌면(新村面) 영천군 신촌면 법화동, 상송동, 옥계동, 용소동, 죽전동, 하송동
남면(南面) 경산군와촌면 강학동, 대동동, 박사동, 소월동, 신한동, 음양동

각주편집

  1. 칙령 제98호 지방제도의개정에관한안건
  2. 칙령 제36호 지방제도와관제개정에관한안건
  3.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1913년 12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