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 가서

오스트리아의 스노보드 선수

아나 가서(독일어: Anna Gasser, 1991년 8월 16일~)는 오스트리아스노보드 선수로 주 종목은 슬로프스타일과 빅에어이다. 2016년 11월에 열린 스노보드 월드컵 빅에어 결선에서 강자 제이미 앤더슨을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여기서 '마그네틱 랜딩' 등 화려한 기술을 자랑하며 결선 합계 180.75점을 받았다.[1] 2017년 시에라네바다에서 열린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우승하였다.[2]

아나 가서
Anna Gasser
Snowboarding pictogram.svg
Anna Gasser Sporthilfe-Gala 2017 b.jpg
2017년 오스트리아 체육인의 밤 행사 당시의 가서(2017년 11월 2일)
기본정보
본명Anna Gasser
국적오스트리아
생년월일1991년 8월 16일(1991-08-16)(31세)
출생지오스트리아 필라흐
168cm
스포츠
국가오스트리아
종목스노보드
세부종목슬로프스타일, 빅에어
소속팀SGS 슈피탈/드라우
FIS 월드컵
데뷔2013년 1월 11일
코퍼마운틴(슬로프스타일 40위)
종합 우승2 (2016-17, 2020-21)
종합 입상우승 2
포디움 1 2 3
합계 9 7 4

각주편집

  1. 박대현 (2016년 11월 26일). “[스노보드 월드컵] '독주' 안나 가서, '스노보드 여제' 누르고 우승”. 《스포티비. 2017년 9월 26일에 확인함. 
  2. 석남준 (2017년 8월 4일). “평창 특수, 뉴질랜드가 누리고 있다는데…”. 《조선일보. 2017년 9월 2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