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마 우지노리

아리마 우지노리[1](일본어: 有馬氏倫, 1668년 ~ 1736년 1월 24일)는 에도 시대 중기의 하타모토, 다이묘이다. 에도 막부 제8대 쇼군 도쿠가와 요시무네기슈 번주 시절부터 측근으로 섬겨왔다. 후에 이세 사이조 번 초대 번주를 지낸다. 우지노리계 아리마가(氏倫系有馬家) 시조.

아리마 요시카게의 아들이자 기슈 번사 아리마 요시마사[2]의 손자이며 아리마 도요우지의 족보상 고손자이다. 친증조부는 다케베 미쓰시게이며 하야시다 번다케베 마사치카에게는 친재종형에 해당한다.

참고 문헌편집

각주편집

  1. 코토뱅크 일본인명대사전
  2. 아리마 도요우지의 3남 아리마 요리쓰구의 양자
제1대 이세 사이조 번 번주 (셋쓰 아리마가)
1726년 ~ 1735년
후임
아리마 우지히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