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스 오베이드 자심

아바스 오베이드 자심(아랍어: عباس عبيد جاسم, Abbas Obeid Jassim, 1973년 12월 10일 ~ )은 이라크의 전직 축구 선수이다. 현역 시절 포지션은 미드필더였다. K리그에서 뛰던 시절 등록된 공식 한글 이름은 자심이다.

아바스 오베이드 자심
Football pictogram.sv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عباس عبيد جاسم
로마자 표기 Abbas Obeid Jassim
출생일 1973년 12월 10일(1973-12-10)(49세)
출생지 이라크 바그다드
172cm
포지션 은퇴 (과거 미드필더)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득점)
1994-1996 알탈라바
1996-1997 안양 LG 치타스 27 (3)
1997포항 스틸러스 (임대) 9 (1)
1998-2001 포항 스틸러스 52 (5)
2002-2007 바레인 SC
국가대표팀 기록
1995-1996 이라크 U-23 9 (0)
1995-2001 이라크 28 (7)
* 클럽의 출전횟수와 득점기록은 정규 리그 등 공식 경기 기록만 집계함. 또한 출전횟수와 득점기록은 2008년 1월 1일 기준임.
‡ 국가대표팀의 출전횟수와 득점기록은 2008년 1월 1일 기준임.

클럽 경력편집

1996년 대한민국의 안양 LG 치타스에 입단하였다.

이후 1997년 7월 포항 스틸러스로 6개월 임대 이적 후 1998년 완전 이적하여 2001년까지 K리그의 대표적인 미드필더로 활약하였다. 1998년에는 포항의 아시아 클럽 챔피언십 우승의 주역이 되었다.

국가대표팀 경력편집

1996년 3월에 있었던 1996년 하계 올림픽 최종 예선전에서 주목받았고, 2000년 AFC 아시안컵에서는 이라크 대표팀의 일원으로 참가하여, 8강전에 일본을 상대로 기록한 선취골과 함께 대회 올스타 팀에 선정되었다.

경력 통계편집

  • 안양 LG 치타스 (1996~1997년) - 정규리그 27경기 3득점 4도움. 리그컵 9경기 1득점 1도움.
  • 포항 스틸러스 (1997~2001년) - 정규리그 63경기 6득점 5도움. 리그컵 34경기 5득점 4도움.

기타편집

그의 동생인 하이다르 오베이드 자심 역시 축구 선수로 활약하였다.[1]

각주편집

  1. 장치혁 (2001년 10월 11일). “포항 자심 "동생아 내몫까지 뛰어라". 한국일보.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