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양정모(梁正模, 1953년 1월 22일 ~ )는 대한민국 최초로 올림픽 금메달을 딴 레슬링 선수이다.

양정모
梁正模
Wrestling pictogram.svg
제21회 몬트리올올림픽 한국 선수단 개선 환영대회와 레슬링 금메달리스트 양정모 선수.jpg
몬트리올 올림픽 직후 대한민국 선수단 환영회 당시의 양정모(1976년)
기본 정보
생년월일1953년 1월 22일(1953-01-22) (66세)
출생지대한민국 부산시
165cm
스포츠
국가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종목레슬링
세부종목자유형
선수활동국가대표: 1971-1979
소속팀조폐공사 레슬링단
코치정동구

생애편집

양정모는 1953년 1월 22일부산에서 태어났다. 본관은 남원이다.

1976년 제 21회 캐나다 몬트리올 올림픽레슬링 경기 자유형 62kg급에서 우승해 대한민국이 광복 후 참가한 올림픽 경기로는 처음으로 금메달을 땄다.[1]

1974년에 이어 1978년 아시안 게임 레슬링 경기에서도 우승해 2회 연속 금메달을 차지했으며, 1975년 세계선수권대회 자유형 62kg급 3위, 1978년 세계선수권대회 준우승 등 경력이 화려하다.

1988년 9월 17일 서울올림픽 개막행사 때 대회기가운반하여 올림픽기를 들고 관중들에게 손을 흔드는 적이 있으나, 현재 한국조폐공사 레슬링부 감독으로 후진을 양성하고 있다.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

외부 링크편집

  • (영어) 양정모 - Foeldeak Wrestling Database
  • (영어) 양정모 - Sports Referenc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