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에노모토 다케아키

에노모토 다케아키

에노모토 다케아키(일본어: 榎本武揚, 1836년 8월 25일~1908년 8월 26일)는 일본의 해군 제독으로 도쿠가와 막부, 메이지 정부에 해군 관리 활동을 하였다.

생애편집

보신 전쟁의 끝까지 메이지 정부에 대항하였고, 에조 공화국을 건국하여 도총재에 취임하였다. 그러나 1869년 자신이 저술하였다는 「만국해율전서」라는 책을 구로다 기요타카에게 건네줬다며 신정부군에게 항복하고 용서받은 뒤 러시아와의 사할린, 쿠릴 열도 관련 조약 체결 특사로 파견되는 등 메이지 정부의 편에서 일하였다.

전임
(초대)
에조도총재
1868년 ~ 1869년
후임
소멸
전임
(초대)
일본 체신대신
1885년 ~ 1889년
후임
고토 쇼지로
전임
오야마 이와오 (겸임)
일본 문부대신
1889년 ~ 1890년
후임
요시카와 아키마사
전임
아오키 슈조
일본 외무대신
1891년 ~ 1892년
후임
무쓰 무네미쓰
전임
구로다 기요타카
고토 쇼지로
일본 농상무대신
1888년
1894년 ~ 1897년
후임
이노우에 가오루
오쿠마 시게노부 (겸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