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여갑순(呂甲順[1], 1974년 5월 8일 ~ )은 대한민국사격 선수로 1992년 하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다.

여갑순
呂甲順
Shooting pictogram.svg
기본 정보
본명여갑순
생년월일1974년 5월 8일(1974-05-08) (45세)
출생지대한민국 서울특별시
166cm
몸무게60kg
스포츠
국가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종목사격
세부종목공기소총
소속팀청원군청
대구은행

서울특별시 출신으로 이문초등학교를 거쳐 청량중학교 재학 시절 사격에 입문하였다.

서울체육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던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여자 10m 공기소총 경기에서 우승이 유력시되던 불가리아베셀라 레체바를 제치고 우승하여 금메달을 얻었다. 당시 알려지지 않았던 10대 사격 선수였던 그가 세계적인 레체바를 꺾고 이 대회 첫 번째 금메달을 획득, 그는 더욱 주목을 받은 바 있다.

그 뒤 한국체육대학교에 진학해 졸업하였고, 같은 사격 선수 출신의 김세호와 결혼하여 현재 자녀를 두고 있다.

결혼 후 출산과 가사 등으로 은퇴와 복귀를 반복하다 2004년부터 대구은행 사격단 소속으로 꾸준히 활동하고 있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한때 선두를 달렸으나, 선발되지 못했다. 그 후로도 계속 선수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2년 하계 올림픽 참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각주편집

  1. “-올림픽사격-한국 呂甲順 첫 금메달”. 연합뉴스. 1992년 7월 26일. 2018년 10월 1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