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1904년 프랑스에서 제작된 영불 협상 타결 기념 엽서. 브리타니아(왼쪽)와 마리안(오른쪽)이 춤을 추고 있는 모습이 그려져 있다.

영불 협상(英佛 協商, Entente Cordiale)은 1904년 4월 8일 영국프랑스가 공동의 적이었던 독일 제국의 진출을 방지하기 위해 식민지에 관해서 맺은 협상이다.

삼국 동맹 1882년
러불 동맹 1894년
영독 해군력 경쟁 1898년 - 1912년
영불 협상 1904년
제1차 모로코 위기 1905년 - 1906년
영러 협상 1907년
보스니아 위기 1908년 - 1909년
제2차 모로코 위기 1911년
이탈리아-튀르크 전쟁 1911년 - 1912년
발칸 전쟁 1912년 - 1913년
사라예보 사건 1914년 6월
7월 위기 1914년 7월
v  d  e  h

이 협상은 이집트모로코를 비롯하여 뉴펀들랜드 섬, 서아프리카, 시암(현재의 태국), 마다가스카르, 뉴헤브리디스 제도(현재의 바누아투) 등 양국의 분쟁 지역을 원만하게 해결한 협상이다. 협상의 핵심은 이집트에 있어서의 영국의 우월권(優越權)을, 모로코에 있어서의 프랑스의 우월권을 서로 승인하는 데 합의한 것이었다. 이 협상은 러불 동맹, 영러 협상과 함께 삼국 협상을 형성하는 계기가 된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