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오장경(중국어 정체자: 呉長慶, 병음: Wu Changqing 우창칭[*], 1834년1884년)은 청나라 말기의 군인이다. 자는 소헌(筱軒)이며, 독서를 좋아하고 군사를 사랑하여 유장(儒將)이라고 칭했다. 원세개의 은사에 해당한다.

개요편집

안후이 성 루장 현 출신이다. 향용을 이끌고 루장과 수청 현을 지키고 있었지만, 이홍장회군을 결성하자 그 군대에 합류하였고, 오장경의 부대는 경자영(慶字営)이라 불렸다. 1862년에 이홍장을 따라 상하이에 가서, 태평천국군과 전투를 벌여 유격으로 승진했다. 이듬해 고향 루장에서 다시 군사를 모집하고 있었는데 태평천국의 충왕 이수성에게 포위되었으나 이를 격퇴했다. 그 후 상하이로 돌아와 1864년에는 용장로 알려진 영왕 요발수가 수비하는 자싱 공략에 참여했다.

1868년에 이홍장이 염군을 진압하기 위해 출진하자, 허난, 산동, 직례를 돌아다니며 염군을 진압했다. 1880년, 저장 제독으로 승진했지만, 베트남을 둘러싸고 프랑스와의 긴장 관계가 조성되면서 산둥 성의 군무를 보좌하는 일을 맡았다.

1882년조선에 들어와 임오군란을 진압했다. 1884년에 귀국하여 진저우를 지키다가 병사했다. 무장의 시호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