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의 양심

우크라이나의 양심(우크라이나어: Совість України)은 2005년 3월 등록한 우크라이나의 정당이다.[1] 이 당은 2006년 우크라이나 총선에는 참여하지 않았으며 2007년 우크라이나 총선에서는 전우크라이나 공동체 블록의 일원으로 참여했으나 의석을 얻는 데 실패했다.[1]

2010년 우크라이나 지방 선거에서는 지방 자치 단체 대표를 얻는 데 성공하고 특히 폴타바에서는 지방 의회 선거에 74% 득표율을 얻고, 시장 선거에서 61%의 득표율을 얻었다.[2][3] 그러나, 당선되었던 폴타바 시장 올렉산드르 마마이는 2012년 7월 우크라이나 지역당에 가입했다.[4]

2012년 우크라이나 총선에는 참여하지 않았다.[5] 2014년 우크라이나 총선에도 참여하지 않았다.[6]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