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진남북조 시대

위진 남북조 시대(魏晉南北朝時代, 220년 ~ 589년)는 중국의 역사에서 위진 시대와 남북조 시대를 통틀어 일컫는 단어이다.

위진 남북조 시대 왕조들의 계통도

위진 시대(魏晉時代, 220년 ~ 420년)는 삼국 시대위나라로부터 서진을 거쳐 동진에 이르기까지의 약 2백년 간의 시기이다.

남북조 시대(南北朝時代, 420년 ~ 589년)는 한족이 세운 남조와 한족을 장강 이남으로 밀어낸 유목민족이 세운 북조가 대립하다가 수나라에 의해 통일될 때까지의 시기를 말한다. 위진남북조 초반 후한황건적의 난으로 인해 매우 어지러웠다. 이에 이것을 진압하고자 지방호족들이 일어나게 된 것이 위진남북조의 시작이다. 조조가 황제를 옹립하고, 원소와의 대전에서 승리해서 강력해지고, 동오손권에게 항복문서를 보내고 장강으로 내려오자 동오유비와 동맹해 적벽대전에서 승리를 거두고, 그 후 유비는 사천으로 들어가게 되며 이때부터 본격적으로 삼국지의 틀이 잡히기 시작한다. 220년 조비가 한의 황제인 헌제를 끌어내리고, 위나라를 건국하면서 본격적으로 위진남북조시대가 시작된다… 후에 관우가 위와 오의 공세로 붙잡혀 처형당하고, 형주마저 빼앗기자 분개한 유비오나라를 침공하지만 이릉에서 대패하여 후퇴하고, 유비마저 제갈량에게 국정을 맡기고 병사한다.제갈량출사표를 내어 여러차례 북벌에 나서지만 실패하고, 제갈량이 죽은 뒤 삼국은 싸움을 잠시 멈춘다. 263년 위군의 대공세에 촉한이 항복하고 를 계승한 진나라(晉)를 침공하면서 진이 삼국을 통일한다. 하지만 사마의의 손자 사마염은 어리석은 군주로 변해 정치를 소홀히 하고 여덟 왕족이 팔왕의 난을 벌이자 진은 빠르게 몰락한다. 결국 이민족의 침략을 받아 서진은 멸망하고, 사마예가 양자강 이남에 동진을 건국했지만 백여년 남짓이다. 북쪽은 5호16국이 시작되고 중원은 다시 혼란에 빠진다. 5호16국 이 후 북중국은 유목민족이 남중국은 한족이 정권을 세우고 분열의 시기를 맞으니 이게 남북조 시대이다. 북주 대승상이였던 양견수나라의 황제가 되고 남조를 침공하여 멸망시킴으로써 수나라는 남북조시대를 통일하게 된다. 후한이 멸망하고부터 수나라가 통일하기까지를 합친 것을 위진남북조시대라고 한다. 여기까지가 위진남북조의 내용이다.

중국 철학사적 사조편집

중국 철학사에서 위진 시대는 노장학(老莊學)과 현학(玄學)이 주류를 이루었던 시대였다.[1]

남북조 시대불교중국 철학의 주류를 이룬 시대로, 이러한 경향은 남북조 시대 이후의 수나라를 거쳐 당나라 시대까지 이어졌다.[1]

육조 시대와의 구분편집

위진 남북조 시대는 시기적으로 삼국 시대오나라, 동진, 그리고 남조유송, 남제, 양나라, 진나라가 존속했던 기간들을 통틀어 지칭하는 육조 시대와 시간과 공간이 거의 일치한다. 육조 시대는 한나라의 귀족문화인 궁중문학, 서도와 회화 등이 국가들을 달리하면서도 통일성을 지니고 이어져 왔다.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