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06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06(Eurovision Song Contest 2006)은 제51회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이다. 2006년 5월 18일 (준결승전), 5월 20일 (결승전) 그리스 아테네 올림픽 인도어 홀(Olympic Indoor Hall)에서 개최되었다. 이 콘테스트의 주최 방송사는 그리스 국영방송(ERT)이다. 가수 미스터 로르디가 쓴 하드 록 할렐루야라는 노래로 말미암아 로르디가 292점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 기록은 2009년 콘테스트에서 노르웨이의 우승으로 말미암아 387점을 받게 되면서 깨지게 되었다.) 하드 록 할렐루야는 유로비전이 소프트 팝 음악슐라거를 연동시킨 뒤로, 이 콘테스트 최초의 하드 록 우승곡이 되었다. 또, 이는 45년을 기다리던 핀란드 최초의 유로비전 우승이다.

녹색은 참가국, 빨강은 결승전에 올라가지 못한 나라, 노랑은 과거에 참여한 적이 있으나 2007년 콘테스트에 참가하지 않은 나라를 가리킨다.

외부 링크편집

좌표: 북위 37° 58′ 동경 23° 43′  / 북위 37.967° 동경 23.717°  / 37.967; 23.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