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유틸리티 내야수(Utility Infielder, UI)는 야구에 적용하는 유틸리티 플레이어로서 내야의 여러 포지션을 두루 맡으며 감독의 전술, 작전에 따라 적재적소 투입되어 플레이를 하는 다용도 선수이다.[1][2][3][4][5][6]

리그 정규 시즌의 경우 장기간 많은 경기를 치루는 만큼 덕아웃에서 대기하며 당장 필드에 나갈 수 있는 선수 자원이 많다. 더욱이 언제든 2군에서 선수를 데려올 수도 있다. 반면 국제 대회나 리그 플레이오프의 경우 한정된 선수 자원으로 밀도 높게 단기 시리즈를 치루기 때문에 유틸리티 내야수의 가치는 더욱 커진다.[1][7]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