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진

윤호진(1948년 6월 7일~)은 대한민국 연극, 뮤지컬제작자/연출가이자 교수로 한국 창작 뮤지컬 《명성황후》의 연출자이다.

출생편집

윤호진은 1948년 충청남도 당진에서 태어났다. 어릴 때부터 영화보는 것을 좋아했던 그는 처음에는 영화 연출가를 꿈꿨었다. 그러다 대학진학 후 우연히 접하게 된 연극 공연에 매력을 느끼게 된다.[1] 1976년 연극 《그린 줄리아》로 시작한 윤호진은 29세의 나이에 연극 《아일랜드》를 통해 세상에 알려지게 된다. 유신시대에 자유를 갈구하는 죄인 2명의 깊은 이야기는 반향이 컸다. 연극은 6개월간 롱런했고, 윤 연출가는 동아연극상을 받았다.[2] 그는 1982년 전통 연극을 공부하기 위해 영국으로 연수를 갔다가 뮤지컬에 흥미를 느끼게 된다. 그는 84년 뉴욕 NYU 공연학과에 진학했고, 4년간 유학 생활을 보냈다. 그가 유학을 떠나기 전에 만든 작품 《신의 아그네스》는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다.[3] 유학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온 윤호진은 '에이콤 인터내셔날'을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뮤지컬 제작과 연출을 시작한다. 윤호진은 귀국 10년 만에 뮤지컬 《명성황후》와 《영웅》으로 브로드웨이에 진출한다.

약력편집

학력편집

경력편집

수상편집

대표작품편집

연극편집

뮤지컬편집

각주편집

  1. 한소영, 《공연예술의 꽃, 뮤지컬 A to Z》, 숲, 2012, 193-195
  2. 최승식 기자 (2011년 4월 19일). “세계무대서도 박수 받는 실력‘관객 심박수를 정확히 잰다”. 중앙일보. 2013년 12월 1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3년 11월 28일에 확인함. 
  3. 플레이DB (2008년 6월 23일). “Top talk! 윤호진”. 플레이DB. 2013년 11월 28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