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1162년)

이적(李勣, 1162년 ~ 1225년)은 고려무신이다. 본관지평이며, 대장군 이준선의 아들이다. 1216년 고종 때 우군 병마판관이 되어 서북면으로 쳐들어온 거란군을 물리쳤다. 이듬해에 다시 거란군이 쳐들어오자 병마부사로서 광탄에서 을 크게 물리쳐 상서 좌복야에 올랐다. 그 후 추밀원 부사, 어사대부 등을 지냈다. 평소에는 온순하지만 전장에 나가면 남이 따르지 못할 정도의 용기로 적과 맞섰다고 한다.

같이 보기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