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이창복 (1938년)

이창복(李昌馥, 1938년 8월 29일 ~ )은 대한민국의 사회운동가 출신 정치인이다. 본관은 한산이며, 강원도 원주 출신이다.

종교천주교이며, 세례명은 요한 보스코이다.

고려대학교 경제학과를 중퇴한 뒤 고향 원주로 낙향해 지학순 신부, 장일순 등과 함께 민주화운동 및 노동선교에 앞장섰고, 이 후 민통련 사무국장(1985년), 전민련 상임의장(1989년), 전국연합 상임의장(1991년)을 지내면서 재야를 지킨 탓에 "마지막 재야"라는 별칭을 얻는다.[출처 필요] 이 후 1997년 15대 대선을 앞두고 민주노총과 함께 국민승리21을 창당하면서 제도권정치에 진입했다.

2000년 16대 총선에서 새천년민주당 공천으로 원주시에 출마해 당시 대한민국 국회 교육위원장이었던 한나라당함종한을 물리치고 환갑에 초선 국회의원이 되는데, 당시 낙선한 함종한이 전교조를 비난하고 사립학교법 재개정에 반대한 보수성향의 인사로 참여연대, 경실련낙선운동 대상이었기 때문에 그의 당선은 시민단체 사이에서 낙선운동의 대표적 성공사례로 회자되고 있다.[출처 필요] 2013년 기준으로, 통일맞이 이사장이다.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제16대 총선 국회의원(강원 원주시) 16대 새천년민주당    35.09% 37,267표 1위  
제4회 지방 선거 강원도지사 34대 (민선 4기) 열린우리당      22.2% 148,302표 2위 낙선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