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치리키 료

일본의 바둑 기사

이치리키 료(일본어: 一力遼, 1997년 6월 10일 미야기현 센다이시 ~ )는 일본기원 도쿄 본원 소속의 바둑 기사이다.

약력편집

애피소드편집

  • 2022년 제46기 기성전에서 이야마 유타를 꺾고 일본 바둑 사상 전무후무한 기성전(棋聖) 10연패를 저지하면서 이야마(井山)의 시대를 막았다.
  • 이치리키 료(一力)는 특이한 이력으로도 관심을 끄는 바둑 기사이기도 하다. 지난해 와세다 대학 시회학부 졸업과 동시에 신문기자(가호쿠 신보의 도쿄지사 편집부 기자)로 입사했다. 센다이 시에 본사를 두고 있는 지역신문인 가호쿠 신보는 이치리키 료의 고조부 때부터 경영해 오고 있는 신문사. 창업가 집안의 후손인 이치리키 료 9단은 현 이치리키 마사히코 사장의 외아들 이기도 하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