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잿물용탈해 얻은 수산화물 (주로 탄산 칼륨을 함유한다.), 또는 수산화 나트륨이나 수산화 칼륨 등 강한 염기성을 띠며 녹는 가성 알칼리를 일컫는 말이다. 수산화 나트륨은 양잿물(洋--)로도 불린다.[1] 잿물은 또한 회즙(灰汁)이라고도 불리며,[2] 나뭇재나 석회로 만든 잿물을 회유(灰釉)라 부르기도 한다.[3]

쓰임새편집

이나 나무 등을 태운 를 우려낸 잿물을 예전에 주로 빨래할 때 썼다.[4]

유리비누 제작, 직물 생산, 그리고 몇몇 음식 준비에 쓰이기도 한다.

도자기 몸에 덧씌우는 유약으로 쓰기도 한다.

각주편집

  1. “양잿물”.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 
  2. “회즙”.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 
  3. “회유”.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 
  4. “잿물”.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