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정명희(鄭明姫, 1964년 5월 16일 ~ )는 대한민국 여자 농구 국가대표팀 선수였다. 포지션은 파워 포워드였다.

정명희
은퇴
포지션 포워드/센터
리그 농구대잔치
개인 정보
출생 1964년 5월 16일(1964-05-16) (55세)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180
선수 경력

목차

선수 경력편집

1982년 숭의여자고등학교 재학 시절 청소년 대표팀에 선발되어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아시아 청소년 여자 농구 선수권 대회에 출전하였다.[1] 1984년 코오롱 농구단에 입단하자마자 농구대잔치 원년 우승의 주역이 되면서 국가대표팀 명단에도 이름을 올렸으며, 1984년 LA 올림픽에 참가하여 은메달을 거머쥐었다. 올림픽에서 출장한 두 경기 모두 우승팀 미국과의 경기였는데, 특히 예선 풀리그 미국전에서 장신의 미국 포스트진을 상대로 교체 선수로서 혼자 8득점을 올려 주목을 받기도 하였다.[2] 그 해 10월에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아시아 여자 농구 선수권 대회에도 참가하여 대한민국팀의 대회 4연패에 일조하였다.

이후 소속팀 코오롱에서 파워포워드로 활약하면서 최장신 센터 이은석과 함께 더블 포스트를 구축하지만 강호 삼성생명, 태평양화학, 국민은행 등 강팀들의 그늘에 가려 별다른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1990-91 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하였다.

학력편집

소속팀편집

각주편집

  1. “亞洲(아주;아시아)선수권 女(여)J농구 中共(중공)에憤敗(분패) 59대56”. 《경향신문》. 1982년 10월 18일. 8면. 2013년 8월 6일에 확인함. 
  2. “생고무처럼「銀(은)」으로 튀어오른 女子(여자)농구 「새얼굴」은 단연「金(김)빛」”. 《동아일보》. 1984년 8월 9일. 9면. 2013년 8월 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