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2006년 2월, 추운 겨울날에도 정원 가꾸기를 멈추지 않는 Ewald Friesacher의 모습(Poertschach, Carinthia, Austria)
2008년 4월, 따뜻한 봄을 맞아 도우미와 함께 식물을 심고 있는 Brian Farrell의 모습(Community Place, Harrisonburg, Virginia, USA)

정원 가꾸기(영어: gardening, 造園術: 조원술)는 원예의 일부로써 식물을 가꾸고 재배하는 활동이다. 정원에서 꽃, 잎 또는 전체 외형 때문에 관상식물을 가꾼다. 그 밖에 뿌리 채소, 잎 채소, 열매, 허브 같은 유용식물은 물론이고 염료, 치료용, 화장을 위해 소비할 목적으로 재배된다. 많은 사람들이 심신 이완을 목적으로 정원 가꾸기를 한다. 정원 가꾸기는 규모면에서 과수원부터 시작해서 다양한 형태의 관목, 교목과 허브식물까지의 긴 대로의 식재까지, 잔디나 기초식재를 포함하는 주택 마당까지, 실내외에서 자라는 크고 작은 용기의 식물까지 포함된다. 정원 가꾸기는 매우 특별한데 단 한 종류의 식물이 자라거나 혼합 식재에서 아주 많은 수의 식물이 수반하더라도 마찬 가지다. 식물의 재배에는 활동적인 참여가 수반되어 농업이나 임업과 차별화되는 노동집약적인 경향이 있다.


역사편집

고대편집

중세편집

코티지 가든편집

18세기편집

형태편집

정원 구성물과 부속물편집

정원 가꾸기 부서와 센터편집

농업과 비교편집

기예로써의 정원편집

사회적 측면편집

자연을 보전하는 효과와 함께 공기를 정화하는 측면이 존재하며 경제학에서는 긍정적 외부효과를 창출하는 것으로 본다

정원 해충편집

정원 해충 제어편집

같이 보기편집

더 읽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정원 가꾸기 매거진편집

정원 가꾸기 전문 웹사이트편집

정원 가꾸기 개인 홈페이지편집

정원 가꾸기 연재물편집

정원 가꾸기 강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