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제번(일본어: 諸蕃 쇼반[*])은 고대 일본에서 삼한이라 불린 한반도 국가들을 통칭한 것이다. 훈독하면 "이웃나라"라는 뜻의 토나리노구니(となりのくに)가 된다. 또한 삼한에서 건너온 도래인 씨족을 가리키는 말로도 사용되었다. 하타 씨, 야마토노아야 씨, 구다라노코니키시 씨 등이 이러한 제번 씨족이다.

일본에서는 이웃나라인 한반도의 국가들을 "여러 번", 즉 "제번"이라고 부른 것으로 추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