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남기(赵南起, 1927년 4월 20일 ~ 2018년 6월 17일), 또는 자오난치중화인민공화국의 군인이자 정치인이다. 일제 강점기 조선 충청북도 청주군에서 출생해, 어릴 때 중국 지린성으로 부모와 함께 이주하였다. 한국 전쟁이 발발하자, 중국인민지원군 보급장교로 참전하여 펑더화이 지원군 사령관의 통역을 맡았다.[1]

Picto infobox military.png
조남기
赵南起
출생일 1927년 4월 20일(1927-04-20)
출생지 일제 강점기 조선 충청북도 청주군 강내면 태성리
사망일 2018년 6월 17일 (91세)
사망지 중화인민공화국 베이징
국적 중화인민공화국
복무 기간 1945년 ~ 1995년
최종 계급 PLAGeneral r.png 상장 (上将)
주요 참전 한국 전쟁

전쟁이 끝난 후에는 중국 인민해방군 지린성 연변군구에 소속되어 정치위원을 맡았다. 이후 인민해방군 총후근부장(보급사령관), 중앙 군사위원회 위원, 군사과학 연구원장 등 인민해방군 내 최고위직들을 역임하였다.[1] 군 전역 후에는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 위원회 부주석도 맡은 바 있다.[1] 조선족으로서 중화인민공화국에서 가장 고위직에 오른 인물 중 하나이다.

각주편집

  1. '중국 조선족 우상' 조남기 장군 별세”. 《연합뉴스》. 2018년 6월 1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