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선 광문회(朝鮮光文會)는 1910년에 설치된 한국 고전 연구기관이었다. 원래 취지는 한국의 계몽을 불러일으키기 위한 것이었다. 고전문학과 국사연구도 진행했고, 민족문화와 민족에 대한 연구를 시작했다.

최남선이 창설했다.

작품편집

17종의 조선총서편집

말모이편집

《말모이》라는 이름의 사전을 편찬하려 했으나 출간되지는 못했다.[1] 원고 중 일부만이 남아있다.

각주편집

  1. 국립국어원 (n.d.). “말모이”. 《표준국어대사전》. 2017년 10월 8일에 보존된 문서. 2017년 10월 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