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대한민국 옥천에서 동호인들이 족구 경기를 진행하는 모습.

족구(足球, Jokgu)는 족구공을 사용하여 각팀 4명(우수비, 좌수비, 세터, 공격수)이 네트를 사이에 두고 발과 머리만(무릎미만 턱 이상)사용하여 수비와 공격을 주고 받는 스포츠 이며 대한민국에서 최초로 시작된 구기 종목이다. 비슷한 스포츠로 중앙 유럽에서 1920년대에 생겨난 풋볼테니스(football tennis)와 말레이시아에서 유래한 세팍타크로(sepaktakraw)가 있다.

목차

역사편집

족구는 1960년대대한민국 제11전투비행단에서 처음 실시되었다. 처음에는 배구 경기의 규칙과 거의 같은 족구 규칙이 만들어졌으며, 각 비행단에서 실시되다가 다른 부대로 배속받는 장병들에 의해 차츰 널리 보급되었다.[1] 지금은 대한민국의 학교 체육으로도 실시되는가 하면 사회 체육으로 널리 보급되었다.

참고 문헌편집

  • [2005년]. 강승호 <현대스포츠와 족구> 도서출판 한세출판부
  • 2008년. 이진천, 《너희가 진정 족구를 아느냐?》(도서출판 건기원)
  • 2012년. 이진천, 《족구 도전하기(족구의 기본 기술 및 전술)》, (주)디씨에스
  • [2014]. 강승호 <족구바이블>. (주)대경북스

각주편집

  1. “족구의 개요”. 2016년 11월 7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11월 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