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천화공주(天花公主, ? ~ ?)는 진평왕마야부인의 딸로, 등장이 화랑세기(花郞世記)에 제한된다. 처음에 김용수(金龍樹)에게 시집갔으나 그가 천명공주를 아내로 맞게 되어 다시 김용춘에게 시집갔다고 전한다. 그러나 다시 김용춘이 선덕여왕을 모시게 되자 그녀를 백룡공에게 맡겼다고 전한다. 김용춘과의 사이에서 아들이 있었다고 한다. 셋째언니인 선화공주와 마찬가지로 실존여부가 불분명하다.

가족관계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