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에티오피아의 커피 의식

커피 의식 또는 분나 마플라트(암하라어: ቡና ማፍላት→커피 끓이기)는 커피를 만들어 대접하고 마시는 의식이다.[1][2][3] 에티오피아에리트레아의 전통 문화이다.

저버나라 불리는 커피 주전자를 사용한다.

이름편집

"분나(ቡና)"는 암하라어커피를 뜻하는 말이다. "마플라트(ማፍላት)는 "끓이기"라는 뜻이다.

사진 갤러리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선우 (2015년 1월 20일). “[김선우의 빨강] 분나 마프라트”. 《한겨레. 2017년 10월 9일에 확인함. 
  2. 김수진 (2016년 3월 14일). “<커피 고향에 가다> ①예가체프? 이르가체페!…에티오피아의 '커피 자부심'. 《연합뉴스. 2017년 10월 9일에 확인함. 
  3. 이영완 (2017년 6월 27일). “[이영완의 사이언스 카페] '커피 마시는 아침' 빼앗는 지구 온난화”. 《조선일보. 2017년 10월 9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