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스투티스 샤프카

케이스투티스 샤프카(리투아니아어: Kęstutis Šapka, 1949년 11월 15일 ~ )는 리투아니아의 전직 육상 선수로 소련을 대표하였다.

메달 기록
Kęstutis Šapka 1972.jpg
케이스투티스 샤프카
소련의 기 소련의 선수
남자 육상
유럽 선수권 대회
1971년 헬싱키 높이뛰기
1974년 로마 높이뛰기

빌뉴스의 다이나모에서 훈련한 샤프카는 1968년 하계 올림픽 이후 포스버리 플롭을 이용한 높이뛰기 선수들 중의 하나로 영감을 받게 되었다.[1] 그는 반복되는 부상으로 은퇴하였다. 은퇴 후, 그는 빌뉴스에서 강사로 일하고 있다.

인물 정보편집

키 1.91m, 몸무게 86kg로 1971년 유럽 선수권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그는 1972년 뮌헨 올림픽에서 12위를 했다.

참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