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립토클리두스

크립토클리두스 또는 크립토클레이두스(Cryptoclidus)는 중생대 쥐라기 후기에 서식했던 수장룡의 일종이다. 학명의 의미는 '숨겨진 목뼈'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몸 전체 길이는 약 4~8m, 체중은 8t정도이다. 두개골은 가늘고 길며, 턱에 약 100여개의 길고 날카로운 이빨이 있다. 목은 길고 30개 정도의 목뼈로 구성되어 있다. 앞 지느러미는 유연한 구조이고, 뒷 지느러미는 앞 지느러미보다 길며 빠른 속도로 물 속을 이리저리 돌아다니며 먹이를 잡았다. 꼬리는 짧고, 꼬리쪽 지느러미는 없다. 낮은 해안에서 서식했고, 물고기나 갑각류, 암모나이트오징어 등을 주로 잡아 먹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대부분의 화석이 영국, 프랑스북부, 러시아남아메리카에서 발견되었다.

Picto infobox reptile.png
크립토클레이두스
화석 범위:
쥐라기 후기
크립토클레이두스의 상상도
크립토클레이두스의 상상도
생물 분류생물 분류 읽는 법
역: 진핵생물 Eukaryote
계: 동물계 Animalia
문: 척삭동물문 Chordata
강: 파충강 Reptilia
목: 수장룡목 Plesiosauria
아목: 프레지오사우루스아목 Plesiosauroidea
과: 크립토클리두스과 Cryptoclididea
속: 크립토클레이두스속 Cryptoclidus
학명
Cryptoclidus
Seeley, 1892

한편 스코틀랜드네스 호에서 자주 목격되는 정체불명의 괴물이 크립토클리두스라는 얘기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