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미아 알리자데

키미아 알리자데 조누지(페르시아어: کیمیا علیزاده زنوزی‎, 1998년 7월 10일 ~ )는 이란태권도 선수이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2016년 하계 올림픽 여자 태권도 페더급에서 동메달을 획득하여 이란 여성 선수로는 최초로 올림픽 메달을 획득했다. 2014년에는 난징시에서 열린 청소년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2015년에는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2012년 하계 올림픽 우승자인 영국제이드 존스를 8강전에서 누르고 동메달을 획득했다. 그 후 2017년 세계 태권도 선수권 대회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키미아 알리자데
کیمیا علیزاده
Taekwondo pictogram.svg
Taekwondo at the 2016 Summer Olympics women 57kg Kimia Alizadeh.jpg
2016년 하계 올림픽 시상식 당시의 알리자데
기본 정보
본명کیمیا علیزاده زنوزی
생년월일1998년 7월 10일(1998-07-10) (22세)
출생지이란 알보르즈주 카라지
185m
몸무게57kg
스포츠
국가이란의 기 이란
종목태권도
체급페더급

2020년 1월 12일에는 망명을 선언했다.[1]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