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자마 다이묘: 두 판 사이의 차이

556 바이트 추가됨 ,  9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2.7.1) (로봇이 더함: fr:Tozama daimyo)
편집 요약 없음
'''도자마 다이묘'''({{ja-y|外様大名|とざまだいみょう|외양대명}})는 [[일본]] 봉건 시대 [[다이묘|다이묘(大名)]]의 주군과의 주종관계가 얼마나 긴밀한가를 따져 구별한 것이다. 이미 [[무로마치 시대]]부터 존재했는데, 막부와의 연계가 깊지 않은 다이묘들을 가리켜 '도자마츄(外様衆)'라고 불렀다. [[에도 시대]]에 와서는 [[다이묘세키가하라 전투]] 이전부터 [[도쿠가와 막부]]를 섬겼던 다이묘, 이른바 '[[후다이 다이묘|후다이(譜代) 다이묘]]'와 달리 전투 이후에 막부를 섬기게 된 다이묘들을 '도자마 다이묘'라고 부르게 되었다. 다이묘를 출신 성분에 따라 분류한 것 중 하나이다.
 
도자마({{lang|ja|外様}})란 말은 본래 주군의 가문과 주종관계를 가지지만, 정사는 논하지 않고 군사 동원에만 응하며, 주군의 집안에서 혼란이 일어났을 때 주군의 세력에서 이탈하여도 도의적 책임이 없는 가신을 가리킨다. [[에도 시대]]에는 이전에는 반항적인 세력이었으나 [[세키가하라 전투]]를 전후로 하여 [[에도 막부]]의 체계 내에 편입된 [[다이묘]]를 가리키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