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피어마르크"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6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잔글
'''파피어마르크'''({{llang|de|Papiermark}})는 [[독일]]의 옛 통화이다. 통화 이름은 [[독일어]]로 "종이 마르크"를 뜻한다.
 
[[1914년]] [[8월 4일]] [[제1차 세계 대전]]의 발발로 인해 [[금 마르크]]와 금 간의 태환이 정지되면서 발행되었다. 특히 제1차 세계 대전에서 패배한 독일이 빚을 갚기 위해 지폐를 대량 발행하면서 1922년부터 1923년까지 독일에서는 [[초인플레이션]] 현상이 일어났다. 1923년 [[렌텐마르크]]가 도입되었는데 교환 비율은 1,000,000,000,000 파피어마르크 = 1 렌텐마르크였다. 1924년 렌텐마르크는 [[라이히스마르크]]로 대체되었다.
 
{{토막글|화폐|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