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7 바이트 제거됨 ,  2년 전
잔글
봇: 링크 변경 (서성 (동오) → 서성
잔글 (봇: 링크 변경 (서성 (동오) → 서성)
'''황역'''(黃射, ? ~ ?)은 [[후한]] 말기의 관료로, [[유표 (후한)|유표]] 휘하의 [[강하군|강하]][[태수]] [[황조]]의 아들이다.
 
==생애==
[[건안]] 4년([[199년]]), [[여강군 (강북)|여강]][[태수]] [[유훈 (자대)|유훈]]은 [[손책]]의 공격을 받아 유기성(流沂城)으로 퇴각하면서 황조에게 도움을 청하였다. [[장릉군|장릉]]태수(章陵太守) 황역은 황조의 명령으로 원군을 이끌고 유훈에게 갔는데, 도착하기도 전에 유훈은 패하여 [[조조]]에게 달아났기 때문에 철군하였다. 손책은 그대로 하구(夏口)까지 진격하였고, 황조의 처자식 7명을 사로잡았다.
 
건안 5년([[200년]]), 손책이 피살당하고 그의 동생 [[손권]]이 즉위하였다. 손권의 대에 황역은 수천 명의 병사를 이끌고 시상(柴桑)을 공격하였다.<ref>《[[삼국지]]》에 따르면, 건안 11년([[206년]])에 황조의 부장 [[등룡]]이 수천 명의 병사를 이끌고 시상을 공격하였다가 [[주유]]에게 사로잡혔다는 기록이 있으나, 본문의 내용과 동일한 사건인지는 확실하지 않다.</ref> 그러나 [[현령|현장]] [[서성 (동오)|서성]]이 병사 200명을 이끌고 황역을 공격하였고, 황역은 크게 패하였다.
 
황역은 평소 친분이 있었던 문장가 [[예형]]과 친밀하였고, 그를 황조에게 소개하였다. 처음에는 황조 또한 예형을 높이 평가하였으나, 그의 불손한 언행을 참지 못하고 죽였다. 황역은 이를 만류하려 하였으나, 당시에 황조와 함께 있지 않았기 때문에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 황조는 곧 이를 후회하였고, 예형을 후하게 장사지내었다.

편집

1,768,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