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 그리스의 주장 ==
그리스는 "마케도니아"라는 나라 이름에서 마케도니아 공화국이 자국의 영토에 대한 야욕을 드러내는 것이라고 주장하며 지역 안정을 위해 현재의 국경선 보전과 마케도니아 국명 변경을 주변국과 [[유럽 연합]]에 요구했다. 그리스는 [[알렉산드로스 3세 메가스]]와 그의 아버지 [[필리포스 2세]]의 고대 [[마케도니아 왕국]]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역사적인 근원을 내세우면서 마케도니아 공화국이 그리스 북부 지역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할 것을 심히 우려하였다.
 
그리스는 마케도니아 공화국에 대해 국명 변경 등을 요구하면서 [[유럽 연합]] 정상 회담에서도 마케도니아가 국명을 변경하지 않으면 승인할 수 없다는 자세를 보였다. 그렇지만 이미 [[터키]], [[키프로스]], [[알바니아]]와 영토 및 민족적인 분쟁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마케도니아와의 분쟁까지 표면화되는 것을 피하고자, 그리스는 유럽 연합과 주변국들에게 현재의 국경선을 보장해 달라고 요청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