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문화급: 두 판 사이의 차이

4 바이트 제거됨 ,  1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우문화급'''(宇文化及, [[583년]]경 ~ [[619년]])은 중국 [[수나라]]의 관리로, 고구려 원정군 사령관인 좌위솔 [[우문술]]의 장남이다. [[우문지급]](宇文智及), [[우문혜급]](宇文惠及)의 형이며 [[우문사급]](宇文士及)의 이복형이다. [[양광|수 양제 양광]]의 총애를 받아, 양광의 근위장이 되었고, 얼마 안 되어 대복소경에 봉해졌다.
 
수나라 말기인 [[618년]], 좌둔위장군에 봉해진 우문화급은 엄청난 대반란으로 더 이상 선택이 없다는 것을 알고 둘째 동생 [[우문지급]]과우문지급과 함께 양광을 내실로 끌고 들어가 그를 목졸라 시해하였다. 그리고, 양광의 조카인 [[양호]]마저 죽인 뒤, 황제를 참칭, 국호를 '허'(許)라 하고, 연호를 천수(天壽)라 하였다.
 
그러나, 이듬해인 [[619년]]에 [[당나라]]를 세운 [[이연]]의 사촌 동생 [[이신통]]이 공격해오자 패하였고, 이후 다른 반란세력인 [[두건덕]]에 의해 자신의 두 아들, [[우문승기]], [[우문승지]]와 함께 양국으로 보내져 그곳에서 참형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