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9년 전
잔글
한신 (한나라) → 한신 (회음후).
잔글 (한신 (한나라) → 한신 (회음후).)
[[진나라]]가 멸망한후 아버지 전영(田榮), 숙부 전횡(田橫)과 제(齊)나라를 다시 재건하였다.초패왕 항우(楚覇王 項羽)에게 아버지 전영이 제왕에 봉해졌으나,팽성 대전이 일어나기 전 아버지 제왕 전영이 양왕(楊王) 진승과 내통하여 [[전한 고조|한왕 유방]](漢王 劉邦)을 도왔다하여 초 패왕 [[항우]]에게 공격을 당한다.
 
전광은 아버지 전영이 죽자 그를 뒤이어 제나라 왕이 되었다. 그 때 팽성 대전이 일어나자 격분한 서초 패왕 항우는 초장 [[용저]](龍沮)와 [[종리매]]에게 제나라를 공격하라고 명하고 3만5천 군사를 이끌고 팽성으로 향했다. 전광은 한왕 유방이 서초 패왕 항우를 제압해줄거라고 믿고 용저와 종리매를 막으며 농성만 했다. 그런데 항우에게 유방이 50만명에 달하는 전사자를 내고 패퇴하자 이에 놀란 제왕 전광은 항우가 다시오기도 전에 용저와 종리매에게 항복하고 만다. 그 후 [[한신 (한나라회음후)|한신]](韓信)이 유방의 명으로 초를 격파하기 위해 주변 국가인 대(代), 조(趙), 연(燕), 제(齊)를 공격한다.
 
대나라, 조나라, 연나라가 무너지자, 한신은 조나라의 수도 정경성(井徑城)에 머무르며 제나라를 멸할 준비를 하였다. 그런데 유방의 모사 [[역이기]]가 공을 세우고 싶어 유방의 허락만 받고 제왕 전광을 설득했다. 그런데 그때 한신이 공격하자 제왕 전광은 자신을 속였다고 역이기를 팽살(삶아서 죽임)하였다. 그런데 한신의 공격이 거세지자 제왕 전광은 숙부 전횡을 앞세워 성을 방어하고 황급히 항우에게 구원을 청했다.그러나 6일만에 제왕 전광이 있는 임치성이 무너지자 제왕 전광은 고밀성으로,그의 숙부 전횡은 박양성으로 각각 도망을쳤다.그때 초나라 장수 용저가 구원병을 이끌고 고밀성으로 왔으나 한신의 계략에 걸려 패해 전사하자 제왕 전광은 조카 전광(田光)과 가족들을 이끌고 성을 빠져나갔다. 그러나 한장(漢將)[[하후영]]에게 사로 잡혀 한신에게 끌려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