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티베트영양

(티베트 영양에서 넘어옴)

티베트영양 또는 치루(Pantholops hodgsonii)는 티베트영양속의 유일한 종이다. 키는 1.2미터정도이다. 티베트 자치구티베트 고원에서 자생하며, 네팔에도 서식한 적이 있다. 치루는 티베트어에서 유래한 것이다. 털은 회색에서 밤적색으로 다양하다. 현재 개체수는 75000마리로 50년전에 수백만마리가 있었던 것에 비하면 적은 편이다.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티베트영양
Atilope du Tibet.png
티베트영양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EN.png
위기(EN), IUCN 3.1[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우제목/경우제목
과: 소과
아과: 영양아과
족: 양족
속: 티베트영양속
(Pantholops)
Hodgson, 1834
종: 티베트영양
(P. hodgsonii)
학명
Pantholops hodgsonii
Abel, 1826
Pantholops hodgsonii distribution.png
티베트영양의 분포

계통 분류편집

밀렵편집

치루의 털은 세상에서 제일 부드러운 울 모직으로 알려져있다. 치루의 털로 만든 직물을 샤투쉬라고 하며 이것을 얻기 위해 밀렵꾼들로부터 커다란 위협을 받는다. 샤투쉬는 동남아의 대형 백화점 등지에서 공공연하게 밀거래되고 있다.[5]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

  1. IUCN SSC Antelope Specialist Group (2016). Pantholops hodgsonii. 《IUCN Red List of Threatened Species》 (IUCN) 2016: e.T15967A50192544. 2019년 3월 14일에 확인함. 
  2. Fayasal Bibi: A multi-calibrated mitochondrial phylogeny of extant Bovidae (Artiodactyla, Ruminantia) and the importance of the fossil record to systematics. BMC Evolutionary Biology 13, 2013, S. 166
  3. Eva Verena Bärmann, Gertrud Elisabeth Rössner und Gert Wörheide: A revised phylogeny of Antilopini (Bovidae, Artiodactyla) using combined mitochondrial and nuclear genes. Molecular Phylogenetics and Evolution 67 (2), 2013, S. 484–493
  4. Eva V. Bärmann and Tim Schikora: The polyphyly of Neotragus – Results from genetic and morphometric analyses. Mammalian Biology 79, 2014, S. 283–286
  5. 애니멀 플래넷 방송 프로그램 Crime scene Wi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