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프랑스 식민제국 기 목록

위키미디어 목록 항목

일부 식민지들, 보호령, 프랑스 식민제국의 위임통치령이 사용했던 식민 깃발들이다. 가장 흔한 형태는 영국처럼, 프랑스 국기를 왼쪽 맨위에 집어넣어 칸톤 깃발 형태로 만드는 것이다.

삼색기를 포함한 칸톤 형태의 깃발편집

빨간 바탕편집

  • 프랑스령 인도차이나 라오스 : 1893년 라오스는 프랑스령 인도차이나의 일부였다. 루앙 프라방 왕국의 국기에 삼색기를 더하고, 빨간색과 하얀색의 머리가 3개달린 코끼리와 파라솔을 추가했다.
  • 모로코 : 1919년부터 1953년까지 보호령이었던 모로코는 국기에다가 삼색기를 추가하여 칸톤형태로 사용하였다.
  • 튀니지 : 1881년부터 1956년까지 프랑스의 보호령이었던 튀니지는 국기에 모로코처럼 삼색기만 넣어서 사용했다.
  • 왈리스 퓌튀나 : 공식적인 깃발은 아니다. 공식적으로는 프랑스의 삼색기를 쓴다. 빨간 바탕에 흰 삼각형 4개가 모여 만들어진 사각형 모양이 중앙에 있고 역시 왼쪽 위에 삼색기가 있다.
  • 프랑스령 폴리네시아 : 1858년부터 1889년까지 프랑스의 보호령이었던 프랑스령 폴리네시아의 국기. 시리아국이나 타히티보호령 처럼 비슷한 디자인에 빨강색 제거하고 대신 국기 가운데 RURUTU 라고 쓰여진 알파벳 글을 추가된 국기 디자인.

파랑 바탕편집

  • 다마스쿠스 : 1922년부터 1925년까지 프랑스의 위임통치령이었던 시리아의 일부였다. 진한 파란색 바탕에 가운데에 하얀 원이있다. 왼쪽위에 삼색기가 있는 칸톤형태이다.
  • 시리아 : 파란색 바탕에 중앙에 흰색 초승달이 있고 왼쪽위에 삼색기가 있는 칸톤형태이다. 흰 초승달은 이슬람교를 의미한다.
  • 프랑스령 남방 및 남극 : 파란색 바탕에 프랑스령 남방 및 남극의 프랑스어 약자인 TAAF와 별 5개가 아래 있는 기이다.

흰 바탕편집

  • 알레포 : 흰바탕에 꼭짓점이 다섯개인 노란색 계열의 별이 3개가 삼각형 형태로 오른쪽에 떠있다.
  • 라타키아 : 흰바탕에 전체 국기 크기의 9분의 1정도되는 삼색기가 왼쪽 위에 있고, 빨간 삼각형이 국기가 없는 오른쪽 위와 아래, 왼쪽아래에 위치하고 있다. 햇빛을 표현한 꼭짓점이 16개인 노란별이 가운데 떠있다.

초록 바탕편집

  • 토고 : 1957년부터 1958년까지 약 1년여정도 사용됐다. 바탕은 초록색이며 왼쪽 아래와, 오른쪽 위에 흰 별이 있다.
  • 시리아 : 1922년부터 1932년까지 사용하였으며, 초록-하양-초록 바탕으로 이루어져 있다.
  • 가이아나 : 1886년부터 1887년까지 사용한 국기, 프랑스령 인도차이나의 국기와 비슷한 디자인이다.

노랑 바탕편집

다색 바탕편집

  • 자발 드루즈국 : 프랑스 위임통치령 시리아에 1920년부터 1924년까지 존재했던 자치공화국이다. 바탕은 초록, 빨강, 노랑, 파랑, 하얀색이다.
  • 가봉 : 1959년부터 1960년까지 초록과 파랑 바탕 중간에 노랑 줄무늬가 그려진 깃발이다.

다른 디자인편집

삼색기를 변형시킨 형태편집

다른 디자인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