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프레리도그(영어: prairie dog)는 개쥐라고도 한다. 캐나다 중부로부터 미국을 거쳐 멕시코 북부를 지나 로키 산맥 동쪽에 발달한 남북으로 긴 대평원인 프레리에서 큰 떼를 짓고 산다. 다리가 짧고, 발톱은 길고 날카로우며, 꼬리는 짧고 편평하다. 성체는 밝은 갈색이고 짧은 꼬리의 끝만이 검은 갈색이다. 몸길이가 30-50cm이고 몸무게는 0.5-1kg이다. 구멍을 파고 살며, 낮에 먹이를 구하기 위해서만 나온다. 주로 식물성을 먹으며, 때로는 메뚜기 등의 곤충도 먹는다.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프레리도그
Prairie.dog.600pix.jpg
검은꼬리프레리도그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쥐목
과: 다람쥐과
아과: 땅다람쥐아과
족: 마멋족
속: 프레리도그속
(Cynomys)
Rafinesque, 1817
  • 본문 참조

프레리도그는 전형적인 사회적 동물이다. 500마리 이상 되는 많은 수가 무리를 지어 사는데, 인간 사회로 말하면 촌락이라고 할 만하다. 또 이 촌락은 십여 마리로 이루어진 가족 집단의 패거리로 나뉘는데 이 패거리는 수컷 한 마리에 암컷 서너 마리와 여러 마리의 새끼로 이루어진다. 한 패거리는 일정한 텃세권을 형성하고 생활한다. 한 텃세권에는 50-100개의 굴이 있으며, 굴은 입구가 적어도 두 개인데 환기를 위해서, 또 적이 공격할 때 도망가기 위해서 만든다. 서로 위험을 알려 줄때는 크게 짖는 소리 또는 쩍쩍대는 소리를 낸다.

천적은 퓨마·코요테·늑대·오소리·독수리·매 등이다. 2-3월에 짝짓기를 하고 임신기간은 약 34일이며, 새끼는 1-6마리를 낳는다. 새끼는 태어난 지 5-6주가 되면 굴에서 나온다. 수컷은 12-14개월이 되면 패거리를 떠나며, 늙은 수컷의 패거리를 빼앗으려 한다. 점프 실력은 유달리 매우 뛰어난 수준을 가지고 있다.

하위 종편집

계통 분류편집

각주편집

  1. Helgen, Kristofer M.; Cole, F. Russell; Helgen, Lauren E.; Wilson, Don E. (April 2009). “Generic Revision in the Holarctic Ground Squirrel Genus Spermophilus” (PDF). 《Journal of Mammalogy》 90 (2): 270–305. doi:10.1644/07-MAMM-A-309.1. 2011년 10월 22일에 원본 문서 (PDF)에서 보존된 문서.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