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야시 요시히데

하야시 요시히데(일본어: 林義秀, 1891년 8월 25일 ~ 1978년 2월 5일)는 일본 제국육군 군인이다. 최종 계급은 육군 중장.

생애편집

1941년 5월 일본 육군사관학교(26기)를 졸업하고, 같은해 12월 소위로 임관했다. 타이완 보병 제1연대장 시절에 중일전쟁에 참가했다. 1941년 10월 육군 소장으로 진급했다. 태평양전쟁에는 제14군 참모부장 겸 군정부장으로서 참가했다. 1945년 3월 육군 중장으로 진급했다. 1946년 8월 전범 혐의로 체포돼 1949년 11월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재판에서 종신형 판결을 받았지만, 1953년 7월에 석방됐다.

일본군 위안부 관련편집

1940년 중국 남부에 파견돼있던 엔다(鹽田)병단 산하 하야시부대를 이끌던 시절에 일본군 위안부 관리자에게 발급한 증명서에 이름이 등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