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해협을 건너는 바이올린》 (海峡を渡るバイオリン 가이쿄우오와타루바이오린[*])은 진창현의 구술 회고를 오니즈카 다다시와 오카야마 도루가 엮은 소설이자 이를 원작으로 제작된 텔레비전 드라마이다.

목차

드라마편집

2004년 11월 27일 토요일 20:00 - 22:54에 방송됐으며, 후지 TV 개국 45주년 기념 드라마로 제작됐다. 주연은 구사나기 쓰요시가 맡았다.

출연진편집

제작진편집

  • 기획: 야마다 요시아키
  • 연출: 스기타 시게미치
  • 각본: 이케하타 슌사쿠, 가미야마 유미코
  • 주제가: 나카지마 미유키 〈두 척의 배〉 (二隻の舟 니소노후네[*])
  • 음악: 이와시로 다로

수상편집

  • 제59회 일본 문화청예술제출품작 - 우수상[1]
  • 제59회 일본방송영화예술대상 (2005년)[2]
    • 방송부문 최우수 작품상
    • 최우수 남우주연상
  • 제1회 서울 드라마 어워즈 (2006년)[3]
    • 최우수상
    • 음악상

각주편집

  1. “보관 된 사본”. 2010년 12월 27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4월 13일에 확인함. 
  2. “보관 된 사본”. 2012년 2월 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4월 13일에 확인함. 
  3. http://www.seouldrama.org/KR/archive/Awards2006.asp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