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리아다이

그리스 신화에서 헬리아다이 (/h[미지원 입력]ˈl.əd/; 그리스어: Ἡλιάδαι)는 헬리오스로드의 아들이자 포세이돈의 손자, 엘렉트리오네의 일곱 형제이다. 그들은 오키무스, 케르카푸스, 마카레우스 또는 마카르, 악티스, 테나게스, 트리오파스, 그리고 칸달루스이다 (논노스[1] 아우게스와 트리낙스를 더했다). 그들은 점성가선원의 전문가였고, 로도스에서 아테나에 제물을 처음으로 도입했다.[2] 또한 로도스에서 텔키네스까지 항해했다.[1]

각주편집

  1. Nonnus, Dionysiaca, 14. 44
  2. Diodorus Siculus, Library of History 5.56; Pindar, Odes Olympian 7.3

출처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