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리 홈

홀리 홈 (Holly Holm, 1981년 10월 17일 ~ )은 얼티밋 파이팅 챔피언십(UFC) 여성 밴텀급에서 활동하고 있는 미국종합격투기 선수이다. 홈은 종합격투기 선수로 활동하기 전에 전직 프로 복싱선수, 킥복싱선수였다. 홈은 복싱선수 시절 3체급에서 챔피언 타이틀을 18번 방어했다.[1] 홈은 UFC 193에서 론다 로우지KO시키고 UFC 여자 밴텀급 챔피언으로 등극하였다.[2] 2016년 3월 6일 펼쳐진 UFC 196에서 미샤 테이트와 첫 방어전을 치러 우세하게 경기를 운영했음에도 불구하고, 5라운드에 리어 네이키드 초크에 걸려 탭을 치지 않고 버티다 실신하며, 타이틀을 상실하였다. 같은 해 7월 13일에 우크라이나의 여자 격투기 선수인 발렌티나 셰브첸코에게 또다시 판정패를 당하고 실력이 명백히 드러나 결국 새로 신설된 여자 페더급으로 체급을 옮겼다. 2017년 2월 11일 UFC 208에서 저메인 드 란다미에게 5라운드 판정에서 패하며 여자 페더급 첫 챔피언 획득에 실패하였다.

Holly Holm at UFC 246.jpg

종합격투기 전적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

전임
론다 로우지
제2대 UFC 여성 밴텀급 챔피언
2015년 11월 15일 ~ 2016년 3월 6일
후임
미샤 테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