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홍창한(洪昌漢 1698년 ~ ?)은 조선 후기의 문신·문인으로, 본관은 풍산(豊山)이며, 자는 대기(大紀)이다. 홍국영·원빈 홍씨 남매의 할아버지. 혜경궁 홍씨의 아버지인 홍봉한, 숙부 홍인한 형제와는 8촌 종형제간이었다. 홍주원의 아들 홍만형의 증손, 이재(李縡)의 문인.

생애편집

1728년 춘당대문과에 을과로 급제, 검열, 이조좌랑, 사헌지평, 정언삼사의 언관직을 지내고, 1737년 수찬으로 있을 때 조현명(趙顯命)의 탄핵을 받고 파직되었다.

1738년 암행어사로 임명되고, 그 뒤 봉산군수(鳳山郡守)를 지내고 돌아와 사간원헌납으로 있을 때, 39년 위패(違牌)의 죄로 경성판관(鏡城判官)으로 쫓겨났다. 1740년 응교(應敎), 집의를 지낸 뒤 청나라에 보내는 사은사 겸 동지사(冬至使)가 파견될 때 서장관(書狀官)으로 북평에 다녀왔다. 귀국 후 사간(司諫), 검상(檢詳), 수원부유수, 1745년 전라도관찰사로 도임하였다.

시문에 능했으며, 명필이었다.

가족관계편집

  • 고조부 : 홍주원(洪柱元)
    • 증조부 : 홍만형(洪萬衡)
      • 할아버지 : 홍중해(洪重楷)
        • 아버지 : 홍양보(洪良輔)
          • 부인 : 유씨(兪氏) - 유두기의 딸
            • 아들 : 홍낙순(洪樂純)
              • 손자 : 홍복영(洪福榮)
            • 아들 : 홍낙춘(洪樂春)
            • 아들 : 홍낙빈(洪樂彬)
              • 손자 : 홍익영(洪益榮)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