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민화 정책

황민화 정책(한국 한자皇民化政策)은 일본 및 그 식민지에서 주민들에게 일본 천황에게 충성할 것을 요구하는 내용을 담은 교육 정책이다. 또 다르게는 황국신민화 정책(일본어: 皇國臣民化政策 코우코쿠시민카세이사쿠[*]), 황국 신민화 교육(일본어: 皇民化教育 코민카쿄이쿠[*]), 황민화 운동(일본어: 皇民化運動 코민카운도[*])이라 표현하기도 한다.

조선일보1940.1.1

일본인 뿐만 아니라 조선인, 타이완인, 남양 군도 주민 등 식민지 주민들과 제2차 세계 대전 중의 동남아시아 점령지의 원주민들, 그리고 아이누류큐인에게 강제적인 동화 정책의 일부로서 행해졌다.

일제의 황국 신민화 정책편집

한국인의 성과 이름편집

일본식으로 바꿀 것을 강요(창씨 개명)

황국 신민 서사편집

1937년 제정, 어린이용 황국 신민 서사도 제정 → 암송 강요

신사 참배편집

전국 곳곳에 신사를 두고 참배 강요

궁성 요배편집

아침마다 일왕이 거처하는 도쿄를 향해 절을 하도록 강요

소학교 명칭편집

'황국 신민의 학교'라는 의미로'국민 학교'로 변경(1941)

같이 보기편집